암 보험 보험금 지급, 확정 및 진단 여부 주의하세요

보험뉴스

한국인의 여러 사망 원인 중 지난 몇 년간 사망률 1위를 차지하고 있는 질환이 암인데 치료 시 의료비 부담이 크기 때문에 의료비를 지원해주는 암보험을 대다수 사람이 준비해두곤 합니다. 다만 치료 시 필요한 목돈을 지급해주는 만큼 보험사는 암 보험의 보험금 지급 요건을 약관에 맞추기에 암 확정 여부와 진단 시점 등의 보험료 지급 요인을 확인할 필요가 있습니다.

왜냐하면, 보험 가입자는 암 진단을 받아 보험금을 청구하지만 보험사는 약관상 지급 요인이 아닌 경우 보험금 지급을 거절하거나 일부만 지급하기 때문입니다. 따라서 보험사에서 암보험의 보험금을 지급해주는 '조직 및 혈액검사 등의 현미경 소견'을 기억해두셨으면 합니다.

또한 암보험에는 보험 가입 이전 암 의심환자나 암 환자가 보험에 가입해서 부당하게 의료비를 수취하는 것을 방지하도록 보험금 지급의무가 면책되는 90일간의 면책기간이 있습니다. 따라서 치료 시 목돈이 필요하기에 준비해두는 암보험으로 보험금을 부족함 없이 지원받고자 한다면 암 확정 여부와 진단 시점 등을 바로 알고 주의하시는 것이 유용한 선택이 될 것입니다.